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0-20 오전 08:54: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공연/전시

상주시 "천년 영남의 중심, 상주읍성 성문 및 성벽길 표징" 설치


CBN뉴스 기자 / 입력 : 2015년 12월 17일
↑↑ 상주읍성 성문 표석 및 성벽길 표징 설치 위치도
ⓒ CBN 뉴스
상주시에서는 천년 영남의 중심 상주읍성의 존재를 알리기 위해 지난 10월에 상주읍성 성문(동문, 서문)을 표시하는 표석을 설치한데 이어 12월 11일 읍성 성벽길을 알리는 표징 49개를 설치했다.

 성문 표석은 지름 1.1m의 원형에 상주 읍성도와 4대문 동문(돈원문), 서문(진상문), 남문(홍치구루), 북문(현무문)을 표기하여 동문과 서문터에 설치하였으며,

 성벽길 표징은 지름 12㎝ 황동 원형판에 성벽길을 표기하여 남쪽, 동쪽, 북쪽 성벽길에 49개를 설치하여 시민들이 읍성 존재에 대한 인식과 모습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했다.

 이정백 상주시장은 “읍성의 성문과 성벽이 있었던 위치를 시민들에게 알리고, 상주의 정체성 회복을 위해 읍성 성벽길 투어 등 시민활동으로 승화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상주시는 조선시대 경상감영이 200여 년간 소재하였던 전통문화도시였으나, 일제강점기를 거치면서 읍성이 철거되고 최종 성문마저 1924년에 흔적 없이 훼철되었다.
CBN뉴스 기자 / 입력 : 2015년 12월 17일
- Copyrights ⓒCBN뉴스 - 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