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0-20 오전 08:54: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건강정보

상주시 보건소, 봄철 해빙기 일제 방역소독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6년 03월 08일
↑↑ 봄철 해빙기 일제 방역(하수도 유충구제)
ⓒ CBN 뉴스
[이재영 기자]= 상주시 보건소는 봄철 해빙기를 맞아 모기, 파리 등 위생해충의 부화 및 활동이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되어 시민들의 쾌적하고 안전한 환경 제공을 위해 일제 방역소독 및 유충구제를 실시한다.
         
이에 방역위생 취약지인 주택밀집지역 하수구, 물웅덩이, 쓰레기장 등을 3월말까지 일제 소독한다. 

이번 소독은 감염병의 원인인 성충 암모기 1마리가 4~5회에 걸쳐 500여개의 알을 산란하기 때문에 모기알이 성충으로 부화되기 전에 제거하기 위해 유충구제 약품 투입과 잔류분무소독을 병행 시행하고 있다.

최명자 보건위생과장은 “이번 방역은 지구온난화와 환경변화 등 겨울철에도 활동하는 모기의 주요 서식처와 물이 있는 곳은 어디에든 모기 유충이 서식 할 수 있어 유충구제 소독을 통해 여름철 모기 발생 밀도를 낮추는데 목적이 있다”며 “감염병으로 부터 안전한 상주시를 만들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6년 03월 08일
- Copyrights ⓒCBN뉴스 - 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