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7-10-20 오전 08:54: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일반

상주시 `상주햇배` 해외시장 개척 `미국 첫 수출`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7년 08월 11일
ⓒ CBN뉴스 - 상주
[cbn뉴스=이재영 기자] 상주 외서농업협동조합(조합장 지종락)은 11일(금) 이정백 상주시장, NH농협무역(사장 정운용), 지역구의원, 회원농가 등 30명이 참석한 가운데 외서농협유통센터에서 ‘상주배’ 첫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품종: 원황, 수출물량 : 13.6톤, 수출금액 : 4천7백만 원)

‘상주배’는 당도와 맛, 향 등에 있어 최고의 품질로 평가받으며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다. 외서농협유통센터는 2016년 1,550톤, 42억원의 수출실적을 올렸고, 2017년은 2,200톤 수출 목표 달성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상주배’ 첫 수출을 진행한 NH농협무역은 올해 초 상주시 농산물 수출 확대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배, 포도, 사과, 복숭아 등의 다양한 상주시 신선농산물을 세계 각국으로 수출하고 있으며, 2016년 429톤에서 2017년 730톤(25~30억 원)을 수출목표로 잡고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이정백 상주시장은 “올해 배 작황이 좋아 생산량이 증가 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해외시장 수출확대를 통한 국내시장 가격을 지지하고 ‘상주배’의 우수성을 더욱 널리 알리고 공급을 확대하기 위한 시스템 구축에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고 전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7년 08월 11일
- Copyrights ⓒCBN뉴스 - 상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